광진구, 구직 단념 청년 마음건강 챙긴다...고전 설화 읽는 문학 치료 운영
광진구, 구직 단념 청년 마음건강 챙긴다...고전 설화 읽는 문학 치료 운영
  • 이용흠 기자
  • 승인 2024.06.13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월까지 4회 운영...문학 치료 통해 미취업 청년의 심리 안정, 구직 의욕 제고
- 민속 설화 감상 후 또래 청년과 소통...정서 함양, 자존감 회복 효과 기대
- ‘청년도전지원사업’ 참여 청년 30명 대상...고위험 은둔, 고립 청년 발굴 병행
지난 3월, 서울청년센터 광진과 광진구정신건강복지센터가 청년 마음건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3월, 서울청년센터 광진과 광진구정신건강복지센터가 청년 마음건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진구가 위탁기관인 ‘서울청년센터 광진’과 함께 장기 미취업 청년의 심리 안정을 위해 문학 치료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비슷한 상황에 놓인 또래 청년들이 문학을 주제로 소통하며, 정서적 교감과 자기 효능감을 느끼도록 하는 취지다. 이를 위해 서울청년센터 광진은 광진구정신건강복지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 청년층의 삶의 질을 높이는 원스톱 지원체계 구축에 한뜻을 모았다.

프로그램은 오는 10월까지 총 4회 운영된다. 대상은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인 ‘청년도전지원사업’에 참여 중인 청년 30명으로, 6개월 이상 직장생활을 하지 않은 자가 해당된다.

구직 단념 청년 마음 건강을 위한 문학 치료 프로그램 운영 모습

첫 시작은 지난 5일 진행됐다. 우리나라 민속 설화인 “새끼 서 발”을 감상한 뒤 각자의 생각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앞으로의 목표와 다짐을 얘기하며 긍정적인 감정을 나눠 눈길을 끌었다.

다음 회차에는 “구복여행”, “내 복에 산다”를 소재로 이야기를 나눈다. 서로의 고민을 털어놓으며 상담하는 시간도 예정돼 있다. 마지막 일정에는 프로그램 참여 후 변화된 나의 모습을 발표하고, 자신에 대한 응원 문구를 복주머니에 담으면서 마무리한다.

프로그램 진행 중엔 고위험군 발굴도 병행한다. 우울과 불안감을 겪는 은둔, 고립 청년이 발견되면 광진구정신건강복지센터와 연계해 체계적인 심리상담을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특별시 광진구 용마산로128 원방빌딩 501호(중곡동)
  • 대표전화 : 02-2294-7322
  • 팩스 : 02-2294-732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연
  • 법인명 : 성광미디어(주)
  • 제호 : 성광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336
  • 등록일 : 2010-09-01
  • 창간일 : 2010-10-12
  • 회장 : 조연만
  • 발행인 : 이원주
  • 자매지 : 성동신문·광진투데이·서울로컬뉴스
  • 통신판매 등록 : 제2018-서울광진-1174호
  • 계좌번호 : 우체국 : 012435-02-473036 예금주 이원주
  • 기사제보: sgilbo@naver.com
  • 성광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성광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gilbo@naver.com
ND소프트